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01호 2월 21일

출동-가스과학관 추천 리스트 프린트

이나윤 기자 (인천서창초등학교 / 4학년)

추천 : 208 / 조회수 : 2869

뉴스 공유하기 C
					로그 미투데이 트위터 Facebook

가스는 안전하고 소중하게!

겨울이라 에너지가 더욱 많이 사용되고 있는 이 계절에 가스과학관을 취재하는 것이 더욱 의미 있다고 여겨진다. 몹시 바람이 불었던 지난 1월 24일, 푸른누리 기자들이 인천 송도에 있는 가스과학관을 방문했다.

기자들이 모두 모이자 가스과학관 관장님께서 일정을 말씀해 주시면서 가스에 대한 설명을 간략하게 해 주셨다. 가스 실험과 전망대, 가스에 관한 전시물 등을 보여준다고 하니 기대가 되었다. 먼저 엘레베이터를 타고 전시실로 갔다. 그 곳에서 천연가스가 어떻게 만들어졌는지에 관해 설명해 주셨다. 35억년 전에 공룡, 삼엽층, 각종 양치식물이 죽어 지표층으로 쌓인 후 오랜시간 동안 압력이 높아진 땅속에서 박테리아의 작용으로 변화되어 땅 속 지층 사이에 천연가스와 석유가 만들어지게 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천연가스는 기체 상태인데 영하 162도가 되면 액체가 된다. 이렇게 해야 천연가스를 배로 싣고 올 때 많은 양을 가져 올 수 있다고 한다.

가스에는 LPG와 LNG가 있다. LPG는 석유가스로 주성분이 프로판과 부탄이고, LNG는 천연가스로 주성분은 메탄이다. 공기중에서 석유가스는 무거워 바닥에 깔리고 천연가스는 가벼워 상승하게 된다. 이 천연가스를 얻기 위해 깊은 바닷속에 관을 집어 넣어서 땅을 파고 냉각 시켜서 액체로 만든다. 그러면 부피가 1/600으로 줄어든다. 액화된 천연가스는 LNG 수송선에 의해 해상 수송된다. 수송된 천연가스는 지상식 저장 탱크와 지중식 저장 탱크에 안전하게 저장된다. 액화된 천연가스는 다시 기화기로 보내진다. 기화된 천연가스는 냄새나는 약품을 첨가하여 섞는다. 파이프로 통해서 지역 가스기관에 보내줘 각 가정에 보급되는 과정을 거친다. 천연가스는 석유가스에 비해 깨끗하고 안전하고 가격도 2/3정도로 경제적이며 아주 편리하게 사용되는 유익한 에너지이다.

전시관에서 천연가스에 대해 많은 것을 배운 후 불꽃 모양인 88m 높이의 원추형 크린타워로 갔다. 그 곳 11층과 12층에는 전망대가 있는데 천연가스 에너지 시설을 한 눈에 볼 수 있었다. 어마어마한 시설들은 놀라운 우리나라 과학 기술의 발전을 여실히 보여 주고 있었다.

그 다음 버스를 타고 과학관 주변과 수많은 저장 탱크들, 가스 배관로를 구경했다. 바다를 매립해 인공섬을 만들어 과학관을 지었고, 송도신도시와 인천신항이 근접해 있어 다른 과학관에서는 볼 수 없는 것들이 이곳에서만이 갖는 특징이라고 했다.

이번 취재에서는 가스과학관 관장님과의 인터뷰도 가졌다. 어린이 기자들은 각각 가스공사가 하는일, 가스과학관의 역사. 가스과학관의 특징, 천연가스가 우리가정까지 오는 과정, 천연가스와 일반가스의 비교, 가스사고 예방, 대체에너지 등을 질문하였고 관장님께서는 일일이 자세하게 설명해 주셔서 새로운 정보도 얻고, 전시관에서 배웠던 천연가스에 대해 다시 한 번 복습하게 되었다.

가스과학관은 1998년 11월 3일 학생의날에 처음 개관하여 2009년에 새로 관람관을 지어 2010년 7월에 다시 개관하였다. 앞으로 외부시설 계획이 있는데 자연 생태 환경에 맞춰 새단장을 할 것이라 했다. 화석 연료가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앞으로는 대체 에너지가 중요하여 정부에서도 관심이 많고 정책으로 많이 추진하고있는데 대체에너지는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것으로 태양열 에너지, 풍력, 수력, 조력, 원자력, 지력 등이 있다고 했다. 가스는 한시라도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에너지로 탐사, 채취, 건설, 저장, 배관, 지하 탱크 등을 더 잘 하도록 하여 국민 생활에 편리 할 수 있도록 더 좋은 세상을 만들려고 한다는 말씀도 하셨다.

가스과학관은 다른 과학관에 비해 가스만을 집중적으로 배울 수 있는 과학관이었다. 가끔식 바다에 있는 배를 보게 되는데 이제는 LNG가 쓰인 배를 보면 가스수송선이라는 것을 알 수 있게 되었다. 이번 취재는 가스는 정말 소중하고 그래서 더욱 안전하게 잘 다뤄야 한다는 것을 가슴 깊이 새기게 된 계기가 되었다.

이나윤 기자 (인천서창초등학교 / 4학년)

추천 리스트 프린트

 
 

 

렌즈속세상

놀이터


Template_ Compiler Error #10: cannot write compiled file "/web/webapp/data/ipress/iprdata7/e3/school.president.go.kr_paper/template/kr/_compile/group/114/1/bottom.htm.php"